2009/02/25 19:11

코시마 섬의 원숭이 인지과학

신문에 카더라 통신은 이제그만 (새벽안개님)


[권대우의 경제레터] 여성의 생존본능

수 년 전 남태평양에서 모래에 섞인 열매를 골라먹고 사는 원숭이들을 상대로 실험을 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 놈들은 태어나서부터 그냥 일일이 손으로 모래에서 골라먹는 게 일상이었기에 평소 불편하다는 생각조차 있을 리가 없었겠죠. 어느 날씨 좋은날. 한 문화인류학자가 주위에 살고 있는 원숭이들을 모조리 모아 놓고 직접 시범을 보였답니다. 열매와 모래가 뒤섞인 것을 한움큼 집어서 물속에 넣고 흔들어서 모래를 가라앉힌 후 남은 열매를 먹는 시범이었지요. 출처: 아시아경제

일본의 영장류학에는 서구와 다른 독자적 전통이 있었다. 하나는 개체마다 이름을 지어주는 것이고 또 하나는 먹이 주기다. 이것은 원숭이들을 산에 사는 신성한 존재로 보았던 일본의 전통과 깊은 관련이 있다. 서구의 연구자들은 동물들에게 개성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았기 때문에 따로 이름을 붙인다든지 하는 번거로운 짓을 하지 않았지만 나중에는 일본 연구자들을 따라 동물들에게 이름을 붙이고 개체의 개성을 깊이 관찰하게 되었다. 반대로 이제는 일본 연구자들도 야생에 사는 동물들에게 먹이를 주지 않는다.

어쨌든 (수 년 전이 아니라) 1950년대 (남태평양이 아니라) 일본의 코시마 섬에서 있었던 일이다. 코시마 섬에는 일본원숭이(Japanese macaque) 무리가 살고 있었다. 지금도 살고 있지만. (문화인류학자가 아니라) 영장류학자들이 (모래에 섞인 열매를 골라먹고 사는 원숭이들을 상대로 실험을 한 게 아니라) 그들의 연구 전통대로 이웃 농가에서 (열매가 아니라) 고구마를 사다가 원숭이들에게 먹이로 주면서 연구를 시작했다. 밭에서 캔 고구마를 바로 가져다 주었기 때문에 이 고구마에는 (모래가 아니라) 흙이 묻어 있었다. 아 물론 해변가에 놔뒀으니 모래도 묻었지만. 그러던 중에 (원숭이들을 모아놓고 시범을 보인게 아니라) 어린 암컷 원숭이 한 마리가 물로 흙을 씻어내고 고구마를 먹는 법을 알아냈다. 그러자 다른 원숭이들이 그걸 보고 따라 하기 시작했다. 이것은 '문화' 영장류학의 시작을 알리는 기념비적 사건이었다.

고구마를 씻어먹는 코시마 섬의 원숭이. 출처: de Waal, F. B. M. (1999). Cultural primatology comes of age. Nature, 399, 635-636.


이제는 당시의 영장류학자들도, 고구마를 씻어먹던 원숭이들도 다 이 세상을 떠났지만 그 원숭이의 후손들은 여전히 고구마를 씻어먹고 있다. 그런데 진짜 재밌는 건 여기서부터다.

이 '코시마 섬의 고구마 씻어먹는 원숭이'가 유명해져서 관광객들이 몰려 들었다. 50년전 영장류 학자들을 안내했던 여관집 딸이 그 여관을 물려받아 관광객들을 상대로 장사하는데 내 기억으로는 이 여관에서 원숭이들한테 고구마를 사다 준다고 들었던 것 같다. 그런데 위의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더이상 고구마에 흙이 묻어있지 않다! 그렇다. 저 고구마는 시장에서 사온 깨끗한 고구마다. 그럼 도대체 이 원숭이들은 왜 고구마를 여전히 씻어먹고 있는거냐?

그래서 원숭이들을 자세히 관찰해보니 현재의 행동 패턴은 "씻는다 -> 먹는다"가 아니라 "바닷물에 담근다 -> 한 입 먹는다 -> 담근다 -> 먹는다 -> (반복)"이라는 것을 알게되었다. 이러한 관찰을 토대로 내린 연구자들의 결론:










씻는 게 아니라, 간 맞추는 거임



p.s. 이 얘기에는 다양한 변종들이 떠돈다. 심지어 100번째 원숭이가 고구마를 씻어먹기 시작하자 다른 섬에서도 갑자기 이런 행동이 출현했다는 '괴담'도 도는데 당연 구라다. 여기에 대해서는 silverbird님의 백번째 원숭이, 그 이면에 감춰진 진실...을 참조.

핑백

  • 안개속의 진실을 찾아서... : 늙은 수컷 원숭이 2009-02-26 00:17:42 #

    ... 신문에 카더라 통신은 이제그만 by 새벽안개 코시마 섬의 원숭이 by 아이추판다 에서 트랙백 합니다. 이런 황당한 이야기가 고등학교 윤리 교과서에 실렸던 것이라고 합니다. 정말 놀랍지 않습니까? 할말을 잃었다능. 늙은 ... more

  • Null Model : 고구마, 밀, 그리고 '남태평양' 원숭이 2009-02-26 01:55:41 #

    ... 코시마 섬의 원숭이</a> 늙은 수컷 원숭이 (새벽안개님) 늙은 수컷 원숭이 한 문화 인류학자가 남태평양의 어느 섬에 서식하는 원숭이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정보의 수용과 유통경로를 살펴보았다. 모래에 섞인 열매를 하나하나 가려먹는 원숭이들 앞에서 열매가 포함된 한 웅큼의 모래를 손으로 떠서 물에 모래가 가라앉혀 보다 손쉽고 효율적으로 열매를 골라 낼 수 있는 방법을 시범으로 보였다. 그리고 이 새로운 기술 정보가 원숭이들 사이에서 어떤 경로로 전 ... more

  • 안개속의 진실을 찾아서... : 원숭이 이야기는 어떻게 만들어 졌을까? 2009-02-26 13:59:59 #

    ... 신문에 카더라 통신은 이제그만 by 새벽안개 코시마 섬의 원숭이 by 아이추판다 늙은 수컷 원숭이 by 새벽안개 고구마, 밀, 그리고 '남태평양' 원숭이 by 아이추판다 에서 트랙백 합니다. 지난번 신문에 난 원숭이 ... more

  • La teoría del centésimo mono (y porqué me da igual que sea mito o realidad) - Unusual Hippies 2016-06-08 06:29:49 #

    ... ja! Reconecta con el medio ambiente El hervidero de ideas Pequeños gestos, grandes cambios Imagen Submit a Comment Cancelar respuesta Tu dirección de correo electrónico no será publica ... more

덧글

  • Charlie 2009/02/25 19:38 #

    synchronicity... 이 떡밥이 뿌려진건 만화의 탓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
  • 아이추판다 2009/02/26 01:29 #

    그러고보니 어느 만화에선가 본 듯한 기억이 나네요.
  • 새벽안개 2009/02/25 19:50 #

    이제야 속이 시원하군요. 감사합니다.
  • 새벽안개 2009/02/25 22:48 #

    100번째 원숭이, 구라떡밥은 인기가 엄청나네요. 경영혁신 전도사 들이 덮썩덮썩.
  • 아이추판다 2009/02/26 01:30 #

    '경영혁신'의 비결: 구라 떡밥을 푼다?.. 일지도 모르겠습니다.
  • 준식이 2009/02/26 23:09 # 삭제

    짤방 빵 터지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우슈라 2010/01/05 03:29 # 삭제

    간맞추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검색

맞춤검색

메모장

야후 블로그 벳지